이상보 우울증, 마약 아니다

배우 이상보가 마약 투약 혐의에 대해 

“마약 아니다 우울증 약 복용을 복용한 것이 

오해를 불러일으킨 것”이라며 

마약 투약 혐의는 사실이 아니다

라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상보 씨를 체포 이틀 만에 석방했습니다.

마약 투약 혐의가 인정되면 구속수사가 이루어지는데 

체포 이틀 만에 석방된 것은 “우울증 약 복용”이라는 

이상보의 해명을 경찰이 

인정한 것이 아닐까요


이상보는 지난 10일 오후 2시경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로 

긴급 체포되었는데요


경찰의 시약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오면서 

큰 파장을 일으켰습니다.


하지만 이상보는 시약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온 것은 자신이 복용하고 있는 

우울증 약물에 포함된 소량의 

마약 성분 때문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상보는 지난 2009년 

아버지가 돌아가신부터 

우울증 치료를 받아오고

있었다고 하는데요


이후 어머니와 누나가 사고로 

숨지면서 우울증이 심해졌고 

2019년부터 항우울제와 

신경안정제등을 복용해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경찰은 불구속 상태로 

수사를 계속 진행하고 

이상보가 복용한 약물에 대해 국과수에 

약물 성분 검사와 정밀 분석을

 의뢰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