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방역지원금 7시 여당 단독 처리

더불어민주당이 21일 오후 7시

올해 1차 추가경정예산안을 정부가

제출한 약 14조 원 보다 3조 3천억 원 증액해

단독 처리 한다.

소상공인방역지원금

21일 박병석 국회의장 주재로

국회 의장실에서 더불어 민주당 윤호중 원내대표와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추경안 본회의

처리 여부를 두고 회동을 가졌다.

하지만 여야 합의는 이뤄지지 않았다.

이에 더불어 민주당은

21일 오후 7시 본회의를 열어

단독으로 추경안을 처리하겠다는 입장이다.

소상공인방역지원금

앞서 여야 합의 과정에서

국민의힘은 소상공인 손실보상 하한액을

5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증액할 것과

손실보상 보정률을 80%에서 100%로

올릴 것을 요구 했다.

소상공인방역지원금

하지만 민주당은 일단 급한 불부터 꺼야

한다며 가능한 증액 규모 내에서 처리가

먼저 이워져야 한다는 입장을 유지 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