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미접종자 식당 전복 무료 증정

백신 미접종자는 바이러스 보균자가 아니라며

미접종자 손님이 포장을 할 경우 전복 한 마리를

무료로 증정하겠다고 밝힌

백신 미접종자 식당이 별점 테러를 당하고 있다.

 

서울 강서구의 한 전복 가게는

지난 12월 31일

"안녕하세요 OO 전복 입니다.

미접종자들에게 위로와

응원하는 마음으로 포장 방문시

한 가지 메뉴에 전복 한 마리를

추가로 증정해 드리려고 한다"라며

가게 유리창에 안내문을

게시했습니다.

 

안내문에는 "미접종자 포장손님

전복 한마리 무료 증정

백신 미접종자는

바이러스 보균자가 아닙니다"

라고 적혀있다.

또한 안내문에 하단에는

#백신패스반대

#청소년 방역 패스 반대

#강제접종반대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

이라는 헤시태그를 달았습니다.

하지만 해당 안내문 공개 후

온라인에서는 갑론을박이

심해지고 있는데요

일부 네티즌들은

'감사합니다', '멋지십니다',

'응원합니다 행복하세요',

'며칠 전 카페에서 미접종자라고 쫓겨났는데 위로 받는다',

'돈쭐내러 가겠다',

'사장님의 소신 있는 모습 멋지다',

'멀리 살지만 꼭 방문하겠다'
등의

응원 댓글을 달기도 했는데요

하지만 모든 네티즌들이

찬성하는 건 아니었는데요

 

일부 네티즌들은

'점주는 과연 백신을 맞았을까',

'비접종자 우대라서 추천드려요',

'형편없어요' 등의 댓글과 함께 

별점 1개를 달고 있습니다.

백신 미접자는

다중이용시설 출입이 제한되며

식당과 가게 이용시 혼자서만 가능합니다.

하지만 실제 미접자는 식당 카페에서

입장을 거부 당하고 있죠

한편 정부는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를

16일까지 2주 더 연장하기로 했고,

10일 부터는 면적 3000㎡ 이상인

백화점, 대형마트, 상점도

방역패스가 적용돼 미접종자의

출입이 제한 됩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