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디 어윈 결혼 호주 동물원에서 손님 없는 조용한 결혼식

빈디 어윈 결혼 호주 동물원에서 손님 없는 조용한 결혼식

오스테일리아 배우 빈디 어윈(21) 이 남자친구 챈들러 파웰(23)과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빈디 어윈은 ‘악어 사냥군’으로 불리며 큰 인기를 얻었던 호주의 환경운동가 이자 방송인, 야생동물 전문기자 스티브 어윈의 딸이다.


빈디 어윈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소식을 전했는데요

결혼식을 1년 동안 계획했지만 코로나바이러스로 손님이 없이 결혼식을 진행했다고 전했습니다.

두 사람의 지난 2013년 파웰이 호주 동물원을 여행하면서 어윈을 만났고, 6년간 열애를 하고 지난해 7월 약혼을 발표했습니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March 25th 2020 ❤️ We held a small ceremony and I married my best friend. There are no words to describe the amount of love and light in my heart right now. We’ve planned this beautiful day for nearly a year and had to change everything, as we didn’t have guests at our wedding. This was a very difficult decision but important to keep everyone safe. We wish all of our friends and family could have been there with us, however it’s lovely that we will be able to share photos and videos. Right now we’re encouraging the world to hold onto hope and love, which will carry us forward during this profound time in history. Today we celebrated life and revelled in every beautiful moment we shared together in our Australia Zoo gardens. Mum helped me get ready, Robert walked me down the aisle, Chandler became my husband and together we lit a candle in Dad’s memory. We shared tears and smiles and love. Thankfully, since we all live at Australia Zoo as a family, we could be there for each other. To everyone reading this - stay safe, social distance and remember LOVE WINS!

Bindi Irwin(@bindisueirwin)님의 공유 게시물님,


두 사람의 결혼식은 어윈의 동물원에서 진행되었는데요

오스트레일리아 퀸즈랜드주에 있는 동물원입니다. 이 동물원은 빈디 어윈의 조부모가 1970년대 개장한 동물원으로 지금은 어윈 가족이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