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빈소 연예계 악플러에 일침


믿을 수 없는 비보에 팬들과 동료 연예인들은

충격에 휩싸였습니다.


1994년 생으로 올해 25세

꽃다운 나이에 세상을 떠난

설리(최진리)


우리는 그녀가 그 동안 수많은 악플에

시달려 왔다는 사실을 알고 있기에

그녀의 극단적 선택이

오로지 그녀의 선택이 아니란 걸 잘 알고 있습니다.


누가 누구를 사귀던 

그건 오로지 자신의 선택이며

조금 다르다고

인간이 다른 인간 타인을 평가 할 수 있을까요?


맞다, 틀리다의 기준은 관연 누가 만든 것인가요?

설리의 악성 댓글 루머

그리고 그 글을 읽은 우리 모두는

설리의 사망에서 자유로울 수 없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피드백은 상대의 심장을 빼앗을 수도,

상대에게 심장을 달아줄 수도 있다'

- 리처드 월리엄스 '피드백 이야기' 중


악플러에게 일침

신현준 - 

또 한명의 소중한 생명이 우리 곁을 떠났습니다 ...  

악플러 — 

비겁하고 얼굴 없는 살인자입니다 —


하리수 - 

이런식으로 고인을 욕되게 하는 

악플러들은 인간이긴 한건가??!. 

왜 저런 더러운사이트를 그냥 놔두는거지?! 

제발 온라인댓글 실명제+본인인증 

하지않으면 안되게끔 바꼈으면!!.

더러운짓 하는 키보드워리어들 다 싹 잡혀갔음 좋겠다!!. 

아무리 얼굴이 안보이고 익명이 보장된다 

하더라도 제발 더러운짓은 하지말자! 

소시오패스 싸이코패스인가? 

대체 왜그러지??! 🤦🏻‍♀️


양정원 - 

무섭다

너는 얼마나 깨끗한데

얼마나 당당한데

제발 가만히좀 냅둬

마음이 아프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그 곳에서 행복하기를 바랍니다.


- 설리 빈소 -

설리의 빈소는 가족의 부탁으로

장소외 발인 날짜 등 모든 장례절차를

비공개로 하기도 했습니다.

그런메 모 스프츠매체 기가가 

어제 오후 단독으로 설리의 장례식장의 병원을

보도 했고, 이에 부정적인 의견들이 계속 올라오자

기사의 본문에서 장례식장이 위치한 병원 명칭을

영어 앞글자로 바꿨습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