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인은 지옥이다 임시완 이동욱 미친 연기력


배우 임시완의 제대 후 첫 복귀작 

'타인은 지옥이다' 첫 방송이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지난 31일 OCN 토 일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

가 성공적인 첫 방송을 마쳤습니다.


타인은 지옥이다 는 8억뷰 라는 

놀라운 기록을 가진 동명 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고 있는데요 

지난해 개봉한 영화 '사라진 밤'의 이창희 감독이 

연출을 했고, 극본에는 구해줘 1 의 

정이도 작가 가 참여 했습니다.


타인의 지옥이다 는 상경한 청년(임시완)이 

서울의 한 고시원 생활 속에서 타인이 만들어낸

지옥을 경험하는 미스터리 드라마 입니다.


첫 방송에서 임시완은 오랜 시간 글 쓰며 공모전을

준비한 작가 지망생 윤종우로 출연 했습니다.

임시완은 녹록치 않은 현실에 타협을 해야 했고

대학 선배의 인턴 제안을 받아 서울로 올라올라와

낯선 고시원 생활을 시작 합니다.


겉보기는 조용하고 소심해 보이지만

사실은 오기도 있고 대범한 성격의 소유자 입니다.


"여기는 타인이 만들어낸 끔찍한 지옥이었다. 

어쩌다 내가 이 지옥에 떨어진 걸까. 

도대체 내가 무슨 죄를 지었길래"

라는 내려이션으로 시작된 타인은 지옥이다는

임시완 그리고 배우들의 미친 연기력과 압도적인

비주얼로 시청자들을 열광하게 만들었는데요


임시완이 서울로 상경해 에덴 고시원에 입성하면서

고시원의 인물들은 연기력은 드라마를 보는 시청자가

마치 고시원에 있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켰습니다.



3013호 홍남복(이종옥), 306호 변득종(박종환)은 

존재 만으로도 드라마를 압도 했고,

고시원 주인 엄복순(이정은)과 유기혁(이현욱)도

드라마의 긴장감을 배가 시켰습니다.


첫 방송을 마친 타인은 지옥이다는

마치 영화를 방불케 하는 영상미 와 탄탄한 극복, 

그리고 배우들의 탁월한 연기력으로

성공적인 첫 방송을 마쳤는데요



타인은 지옥이다 인물관계도


OCN 의 '트랩' 이후 두 번째 내놓은 드라마틱 시네마

'타인은 지옥이다' 다시 한번 OCN 의

명품 드라마가 탄생 한 것 같습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