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굿 다예 학폭 강경대응

베리굿 다예 학폭 강경대응

배리굿 다예의 학교 폭력 의혹이 

알려진 가운데 베리굿 다예 소속사는 

이번 학교 폭력 주장이 루머 라며 강경 대응 

입장을 전했습니다.


베리굿 다예 소속사인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 는 

28일 공식 입장을 통해 

“다예와 관련한 근거 없는 악의적 비방글에 대한 소속사 입장” 

이라는 공식 입장을 전했는데요


소속사는 공식 입장에서 커뮤니티에 떠 도는 

다예의 학교 폭력 관련 억측은 

악성 루머 이며 허위 사실” 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본인은 전혀 그런 사실이 없으며 온라인상에서 

실명으로 올리지 않은 학교폭력 관련 글에 

대하여 소속사에서는 명예훼손으로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예정입니다” 라고 밝혔습니다.


베리굿 다예 학교폭력 가해자라는 

내용의 글은 네이트판에 올라온 글로 시작 되었는데요

초등학교 6학년때 베리굿 다예 ‘김현정’ 에게 

괴롭힘과 신체적 폭력 성적인 

수치심이 드는 말을 들었다는 내용입니다.


제보자는 상당히 구체적인 내용으로 제보를 했는데요


담임 선생님도 이 사실을 알고 체벌을 

하였지만 전혀 바뀌지 않았다고 주장 했습니다.

이어 중학교 배정 후 전학과 이사를 같고 

연습생이 되었다는 소식을 들었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소속사의 사실무근 이라는 소식과 

더불어 제보자는 추가글을 업로드 했는데요

“기억 안나면 더 자세하게 말해줄까?? 

너 집 앞에 살았었고, 니가 우리집 찾아와서 

난 우리집 계단 복도에서 무릎꿇었던거고. 근데도 넌 기억이 안나니?” 

라며 졸업앨범을 인증 사진을 업로드 했습니다.

제보자가 공개한 사진에는 2011년 2월 서울동답초등학교 

졸업 앨범 과 ‘2019.05.28 네이트판 인증’ 이라는 글을 남겼습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