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경 강은비 아프리카 방송 설전 영상첨부

강은비 와 하나경이 인터넷 생방송 중 말타툼이 과거 무슨일이?

강은비 하나경이 인터넷 생방중 

설전을 벌였습니다. 


강은비는 아프리카TV 에서 

강은비TV 로 BJ 활동을 하고 있는데요

6일 생방송을 진행 하는 중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BJ 남순의 전화 였는데요

강은비는 전화를 받지 못했고

이후 전화를 확인 하고는 

전화를 걸었는데요

BJ 남순은 하나경씨와 함께 방송 하거 있거든

이라고 말하는데요

전화 뒤로 하나경이 "은비 안녕" 이라고 말을 합니다.

방송중 이라는 이야기에

강은비는 "네 네" 라고 말을 하는데요

하나경은 "갑자기 왜 높임말을 은비야 나 나경이야 안녕"

이라고 인사를 하는데요

어리둥절한 표정에 강은비는

"나랑 안친하신데" 라고 말을하자

BJ 남순이 "하나경씨랑 방송 중인데" 라고 말을 하는데요

그러자 강은비는 "나 그분이랑 안친한데" 라고 말을 했고

이에 하나경은 "친하다는 이야기는 하지 않았어요",

"같이 영화 한거 이야기 하다.." 라고 말했는데요

BJ 남순은 강은비의 연락처가 있어

전화 연결을 했다 라고 말을 했습니다.

그런데 전화 통화가 끝나자

강은비TV 팬들이 "방송을 X못한다", "인성이 쓰레기다"

라는 댓글을 달았는데요

이에 강은비는 "저분이 저랑 반말할 사이가 아니다",

"저분이 술취해서 실수를 했다" 라고 말했는데요

그러면서 강은비는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는데요

강은비의 이야기를 종합 해보면

강은비 하나경은 영화 "레쓸링" 을 함께

촬영 했다고 합니다.

영화촬영 당시 하나경이 강은비와 동갑 이라고

했고 이에 서로 반말을 하고

지냈는데 영화 쫑파티때

사고가 있었다고 합니다.

강은비는 영화 마지막 씬을 펜션에서

찍었는데 그 자리에서 바로

쫑파티를 했다고 합니다.

그런데 하나경은 전혀 술을 못하는데

감독님과 있는 자리에서

술을 2~3잔 먹은 걸로 기억 한다

이후 화장실에서 강은비의 

이마를 손가락으로 밀면서

내가 언니 인데 왜 반말 하느냐

라며 앞으로 아는척 하지 말아라고

말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그 상황을 매니저가 봤고

그날 강은비는 펜션에서 잠을 자지 않고

서울로 도망을 갔다고 합니다.


강은비는 이후 하나경과 연락을 

하지 않고 지냈다고 합니다.

그런데 갑자기 전화가 와서

"은비야 안녕" 이라고 해서

당황 했다고 전했습니다.


이후 다시 하나경과 강은비 전화 통화가

되었는데요

하나경은 그 부분에 대해 자신은 술을 먹지 

않고 술을 먹고 실수하는 사람이 아니다

라며 기억나지 않지만 만약 그게 사실이면

미안하다 라며

하지만 그런 일이 있으면 뒤에서 풀지

생방송에 왜 그러느냐 사람 매장 시키려고

하느냐 라고 말했습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