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매리 실명 공개 미투

이매리 미투 기자회견 실명 공개 정계, 재계, 학계

이매리 가 2011년 방송된 '생기생뎐' 출연 중

부당한 대우를 받았고

술시중 강요 당했다고 밝혔는데요

이매리는 페이스북을 통해

지난 17일 장자연 사건 수사 연장을

지지한다 라며

000 당신은 죄의식 없는 악마입니다.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

악마들 절대 용서할 수 없다

라고 밝혔는데요

그러면서 

드라마 불공정행위로 피해를 본 사람에게

손님 내쫓지 말라며 불 이익에 대해

침묵을 강요했고 술시중을 들라했다

라고 밝혔습니다.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

또한 부모님 임종까지 모독했다

라며 당신 악마의 미소를 잊을 수 없다

라고 밝혔습니다.

현재 이매리 페이스북의 이 글은

비공개로 전환된 상태인데요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

해당 글에는 학계 출신 현 정부 장관급 인물,

방송사 출신 전 국회의원,

대기업 임원 등의 실명을 언급했는데요.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 씨의 글이 논란이 되자

실명이 언급된 A 씨는

"나와 관련된 이매리의 주장은 

100% 사실이 아니다 왜 그러는지

이유를 모르겠는데 황당하다"며

"현재 변호사 선임했고,

법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이매리의 주장을 부인했습니다.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

하지만 이매리 씨는

"내가 계속 문제를 제기하자 한 유력 인사가

만나자고 찾아와 3000만 원 줄 테니 발설하지 말라

고 했다"라고 주장했는데요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

또한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내가 억울한 일을 말한 후에 도

또다시 발설하지 말라는 압박이 있었다.

그런 일이 없었다고 하면 다시 일(방송)을 하게

해주겠다고도 했다"라고 폭로했습니다.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는 오는 4월 기자회견을 통해

모든 사실을 공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이매리는 풍문으로 들었소 에 출연 해

생기생뎐 촬영 당시 상황을

전했는데요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는 드라마 촬영 전 오고무 춤을 배워야 한다

라고 해서 사비를 들여 오고무를 배웠는데

촬영이 계속 늦어졌고

열심히 오고무를 배우던 이매리는

무릎에 물이 차는 부상을 입었는데

당시 제작진은 보험에 들어 있지 않다며

출연료만 줄 테니 이런 사실을 발설하지 말라

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

이에 이매리는 "모 대학원에 다니면서

함께 수업을 듣던 정계, 재계, 학계

인사들에게 고충을 털어놨다"며

"모 인사가 최고위 과정에 나오면 네가 원하는

걸 도와주겠다"라고 권유했다고 전했죠

이매리
이매리
이매리

그런데 정작 수업이 끝난 후에도 그들의 기분을 

맞추며 술 시중을 들어야 했고 자신의 이야기를

꺼내려하면 불편해했고 손님 내쫓지 말아라, 이분들을 존경해라

라며 막았다고 전했습니다.

이매리는 이 사건은 학내, 권력형 미투와 폭력이 다 포함됐다 라며

무엇보다 그들의 진심 어린 사과를 받고 싶다

라며

오는 4월 카타르에서 귀국해

시민단체 정의연대의 도움으로 기자회견을 통해

모든 내용을 밝힐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