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민 재혼 11살 연하 신부와 오는 4월 결혼

배우 박상민이 오는 4월 11살 연하의 

일반인과 결혼식을 올립니다.


박상민 소속사 위브나인엔터테인먼트는 

27일 "박상민이 오는 4월 초 서울 밀레니엄 

서울 힐튼에서 결혼식을 올린다"라고 밝혔습니다.



박상민 예빈신부는 지인들과 만나는 자리에서 자

연스럽게 인연을 맺은 후 사랑을 키워왔다고 하는데요 


소속사측은 "예비신부의 사려깊은 마음과 배려심, 

긍정적인 마음에 반해 인생의 

동반자가 되기로 결심했다"라며 

"부부의 인연을 맺게 된 것에 대해 

축하와 응원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습니다.



박상민은 전 아내와 5년만에 

이혼소송을 마무리 했는데요 

당시 정신적으로 상당한 고통을 겪었다고 합니다.

두번째 결혼이지만 이번에는 

행복한 가정 꾸렸으면 합니다.



한편 박상민은 지난 1990년 20살의 나이에 

영화 장군의 아들로 

데뷔해 스타 자리에 올랐습니다.


이후 젊은이의 양지, 형제의 강, 여인천하, 

대왕세종, 자이언트, 등에 출연 했고 

OCN 새 수목드라마 '빙의'를 통해 

다시 안방극장에 복귀를 합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