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 코로나 확진자 동선 신곡동 51세 여성

경기도 의정부 코로나19 확진자가 처음으로 발생했습니다.

의정부 코로나 확진자 는 지난 8일 확진 판정을 받은 여성과 구로콜센터에 함께 근무 했던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안병용 의정부 시장은 "신곡동에 사는 51세 여성이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라며 "현재 자택 격리 중으로 질병관리본부에서 최종적으로 확진 판정하면 병상을 배정받아 이송할 예정" 이라고 전했습니다.


의정부 코로나 확진자 는 현재 발열 등 가벼운 증상이 있는 것으로 파악 되고 있는데요

신곡동의 한 아파트에 남편과 살고 있으며 남편은 증상이 없지만 선별 검사를 받고 자택에 격리 중입니다.


의정부 코로나 확진자 는 지난 8일 오후 6시경 회사로 부터 확진자와 접촉 했다 라는 통보를 받고

9일 오후 2시경 의정부성모병원 선별 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고 10일 오전 6시 코로나 양성판정을 받았는데요 확진 판정을 오후에 나로 예정 입니다.

의정부 코로나 확진자 동선

3월 6일 18:00 : 퇴근 전철이용 (구로~회룡), 마을버스 , 자택

3월 7일 20:00 : 남편과 회룡골 부대찌개(회룡역 부근) 식사, 근처 다이소 방문 집으로 이동

3월 8일 10:00 : 집 근처 미용실(이연헤어.신곡동소재) 방문

3월 9일  13:25 : 203번 마을버스이용 

3월 9일 14:00 : 의정부성모병원 선별진료소

3월 9일 14:48 :  드림약국 방문 마을버스(203번)로 집으로 이동 중 

3월 9일 15:25 : '착한낙지'(포장) 방문 집으로 이동


의정부는 코로나 확진 판정 직후 이동 경로에 대한 1차 방역을 마치고 음식점 등을 일시 폐쇄 조치 했으며 심층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또한 의정부시는 의정부시내 거주자 가운데 구로 콜센터 직원이 한 명 더 있는 것으로 확인 되어 감염 여부를 검사 중이고 결과는 오후에 나올 예정 입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