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계 카자흐스탄 피겨영웅 데니스 텐, 피습 사망

카즈흐스탄 피겨 영웅인 한국계 데니스 텐이 괴한의 흉기에 찔려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데니스 텐은 19일 카자흐스탄 알마티에서 자신의 승용차 백미러를 훔치던 괴한들을 발견하고  난투극을 벌이다 허벅지와 갈비뼈 등 10여곳에 자상을 입었습니다.

데니스텐

사건 발생후 23분 만에 병원으로 이송 되었지만 이과정에서 약 3리터의 출혈이 있었고 데니스 텐은 끝내 사망했습니다.

데니스텐

데니스 텐은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남자 싱글 동메달을 수상하며 카자흐스탄 역사상 첫 올림픽 남자 피켜스케이팅 메달리스트로 카자흐스탄에서 피겨 영웅으로 불리고 있는데요

데니스텐

데니스 텐 사망 소식이 전해지자 ‘무하메디울리’ 카자흐스탄 문화체육부 장관은 “데니스 텐은 탁월한 선수이자 우리 스포츠계의 전설이다” 라며 “텐의 사망은 회복할 수 없는 상실이자 비극”이라며 안타까워 했고 일반인들의 추모 행렬도 이어지고 있는데요

데니스텐

알마티시민들은 사건 현장에 꽃을 놓으며 고인이 된 데이니스 텐의 죽음을 슬퍼하고 있습니다.

데니스텐

한편 데니스 텐은 구한말 의병장 민긍호 선생의 고손자 라는 사실이 알려지면 더욱 안타까움을 주고 있습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