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소영 인스타그램 제 남자친구는 고윤성 제발 좀 그만

유소영이 “제 남자친구는 고윤성”이라며 답답한 심경을 전했습니다.

17일 유소영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발 그만 좀 합시다. 제가 사랑하는 사람은, 그리고 제 남자친구는 ‘고윤성’ 입니다. 제발 저 좀 그만 괴롭히세요 부탁드립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 했습니다.


유소영이 공개한 사진은 고윤성과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의 사진인데요 두사람은 환하게 웃으며 카메라를 보고 있는 모습이네요

유소영

유소영은 손흥민과 관련된 기사들이 계속 나오자 이 같은 방법을 선택한 것 같은데요


유소영은 지난 14일 팟캐스트 ‘정영진 최욱의 불금쇼-현진영의 즉문즉설’ 코너에 출연 했는데요 

이자리에서 유소영은 손흥민과 열애가 사실이었냐라는 질문에 “네”라고 대답했죠

유소영

유소영

유소영

이어 “축구 보는 건 좋아하는데 선수는 잘 모른다”라며 “방송에선 처음 말하는데 그 친구가 누군지 몰랐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뭐하시는 분이냐니까 축구선수라고 하더라 이름이 뭐냐니까 (손흥민) 말하더라. 그래서 죄송하다 전 안정환 밖에 모른다로 하니까 되게 당황하더라”라고 당시를 회상 하기도 했습니다.


유소영은 “언젠가 한번 이 야기를 하고 싶었다”면서 “많은분들이 아 그남자 잡으려고 작정을 했네 물고 늘어지네 라고 욕을 엄청 하더라 그게 정말 억울했다”라고 속마음을 전했습니다.

유소영


이후 유소영 손흥민 기사가 넘쳐나기 시작 했고 이에 유소영이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발 그만 하시라” 라는 글을 남긴 것입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