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기체 결함 국제선 줄줄이 출발지연 SK 인수설은 사실무근

아시아나 기체 결함 출발지연 SK 인수설은 사실무근

아시아나 항공의 항공기가 기체 결함으로 국제선 출발이 지연돼고 있습니다.

17일 아시아나 항공은 정오 인천공항에서 미국뉴욕으로 향하는 OZ222편 출발이 10시간 지연되었고 LA행 OZ202편 은 10시간 20분 지연, 뉴욕행 OZ221편은 9시간 55분 지연 등이 예상된다고 합니다.


아시아나 출발 지연은 16일 부터 계속되고 있는데요

전날 독일 프랑크푸르트로 떠날 예정이던 OZ541편의 출발이 5시간 40분 지연되었고 LA로 가는 항공기 2편이 3~6시간 지연, 인천발 LA행 OZ202편이 5시간 40분 지연 되었습니다.

아시아나

이번 아시아나 항공기 출발지연은 지난 15일 12시 20분 베트남 하노이에서 출발해 인천으로 들어올 예정이던 OZ728편 항공기가 브레이크 계통 고장으로 출발이 지연되면서 시작 되었습니다.


아시아나 항공측은 “OZ728편 A350항공기에서 결함이 발견되어 A380항공기를 대체 투입하는 과정에서 일부 국제선 운항이 지연됐다”라고 전했습니다.

아시아나

아시아나

아시아나 항공기 출발지연으로 여행과 비즈니스 계획에 차질을 빚은 승객을은 아시아나에 거세게 항의하고 있는 상태 입니다.


한편 17일 한 언론에서 SK그룹 최고의사결정기구에서 아시아나항공 인수를 논의했다라는 보도가 있엇는데요

아시아나

이후 아시아나항공 인수설이 삽시간에 퍼지면서 주목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SK그룹은 아시아나항공 인수설은 ‘사실무근’ 이라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글에는 1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