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허지원 결혼 영화 '암살' 이정재 저격했던 바로 그분

배우 허지원이 지난 9일 서울 성북동의 한 결혼식장에서 양가 친인척과 지인들을 초대한 가운데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허지원은 현재 공연 연출자인 신부와 7년 열애 끝에 결혼식을 올렸는데요 

두 사람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재학 시절 공연을 하며 처음 만나  7년간 열애를 이어 오다 공식 부부가 되었습니다.

허지원의 결혼소식에 허지원에 대한 관심이 급증 하고 있는데요

허지원은 영화 '암살'에서 이정재를 저격한 임시정부 명우로 등장해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낸 배우 입니다.

영화 '암살'과 더불어 영화 '흉터', '일어서는 인간', '시술자들', '신이 보낸 사람' 등에 출연하며 연기자의 길을 가고 있는데요

지난 2017년 에는 드라마 '최강배달꾼' 에서 고경표의 오른팔 민찬 역으로 활약하기도 했습니다.

이 밖에도 '통 메모리즈', '비밀' 등에도 출연하기도 했습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