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용 말하는 진기주 이미지는?

진기주 '이리와 안아줘'로 미스티에 이어 다시 한번 안방극장에 도전 합니다.

14일 오후 MBC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 발표회가 있었는데요

이자리에는 배우 진기주를 비롯해 장기용, 허준호 최준배 PD가 참석해 '이리와 안아줘'를 소개 했습니다.

이리와 안아줘의 주인공을 발탁된 진기주, 장기용은 자신감 넘치는 포부를 밝혔는데요

진기주는 "애정과 믿음을 보여준 감독님에게 감사하다."라며 부담감이 굉장히 크다라고 말했는데요 이어 "그 큰 부담감만큼 즐거운 마음도 크고, 행복한 마음도 크고 현장이 너무 좋다. 현장에 있을 때가 제일 행복하다. 그 마음에 집중하려고 한다."라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이리와 안아줘'에서 진기주는 장기용의 첫사랑 톱배우 한재이 역을 맡았고 장기용은 허준호의 아들이자 경찰대 출신 경위로 출연 합니다.

장기용은 '이리와 안아줘' 출연에 대해 "주연의 기회가 온 것이 감사하고 정말 최선을 다하고 싶다는 욕심이 강렬하다. 드라마가 끝날 때까지 감독님과 진기주, 허준호 선배님과 으쌰으쌰 해서 정말 목숨을 바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당찬 각오를 보였습니다.

또한 장기용은 진기주에 대해 "미스티 때문에 차가운 이미지가 있었다."라며 "잘 웃고 사랑스러운 이미지가 있었다. 극중 인물과 잘 어울린다고 생각했다"라고 전했습니다. 

진기주, 장기용, 허준호 출연의 '이리와 안아줘'는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후속으로 오는 16일 부터 방송되는데요

희대의 사이코패서 아버지를 둔 경찰과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다 다시 재회를 하면서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 입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