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크리에이티브 설성민 대표 사기 혐의 구속

연예기획사 마마크리에이티브 설성민(35. 이진석) 대표가 사기혐의로 구속된 사실이 전해졌다.

설성민 대표는 지난 2월 사기 혐의로 구속돼 재판에 넘겨졌는데요 현재 서울 구치소에 수감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설성민 대표가 운영하는 마마크리에이티브 는 설성민 대표 구속에 대해 "설 대표가 사기혐의로 구속된 게 맞다. 기술보증기금과 관련한 사기혐의가 포착돼 검찰조사를 받아오다가 기소됐다."라며 "아직 1심 판결이 나오지 않은 상황"이라고 전했습니다.

설성민 대표는 소속사 직원들을 비롯해 배우들에게 자신의 검찰 조사 상황을 제대로 알리지 않았다고 하는데요 지난 2월 구속되기 전 설성민 대표는 "큰 수술을 받으러 가기 때문에 당분간 연락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하는데요 뒤늦게 구속 사실을 알게 된 배우들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고 합니다.

마마크리에이티브 소속 배우 A씨는 출연료 미정금액이 3000만원 이상이다 라며 소속사 대표가 구속되어 출연료 정산이 이뤄지지 않고 있으며 배우 들의 전속계약과 관련된 피해도 속출하는 상황인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마마크리에이티브 설성민 대표는 EBS 드라마 '비밀의 교정'에 출연하며 하이틴 스타로 주목을 받았는데요 이후 영화 '홀리데이', '꿈은 이루어', 뮤지컬 '남자가 사랑할때', '사랑을 이루어 드립니다' 등 영화, 드라마, 공연계 등에서 활발한 활동을 한 배우 입니다.

지난해 초 마마크리에티브를 설립한 설성민 대표는 배우에서 연예계 기획자로 변심했는데요 이후 예능 투자, 제작, 광고대행에 이어 마마 레코드 설립까지 앞두고 있던 상황이었습니다.

이글에는 0개 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확인 ▼

Comments